어린 게의 죽음 / 김광규
 박일만  | 2021·04·07 07:16 | HIT : 2 | VOTE : 0 |
어린 게의 죽음 / 김광규


어미를 따라 잡힌
어린 게 한 마리

큰 게들이 새끼줄에 묶여
거품을 뿜으며 헛발질할 때
게장수의 구럭을 빠져나와
옆으로 옆으로 아스팔트를 기어간다
개펄에서 숨바꼭질하던 시절
바다의 자유는 어디 갔을까
눈을 세워 사방을 두리번거리다
달려오는 군용 트럭에 깔려
길바닥에 터져 죽는다

먼지 속에 썩어가는 어린 게의 시체
아무도 보지 않는 찬란한 빛




     
  안개의 나라 / 김광규  박일만 21·04·07 2